×
Listen to CNP Artists Nataki Garrett and Andrea LeBlanc in episode three of the CalArts Center for New Performance Podcast
LISTEN

Cries and Whispers (Work In Progress)

By Ingmar Bergman
Directed by Genevieve Fowler (MFA Candidate)
Music Composition by Jeonghyeon Joo

Work-in-Progress Performances
Feb 19 8pm PST / Feb 20 1pm KST
Feb 20 10pm PST / Feb 21 3pm KST

Panel Discussion
Feb 21 8pm PST / Feb 22 1pm KST

FREE | Presented Virtually

In a radical reimagining of the seminal film, director Genevieve Fowler creates a liminal memory space in which lineage, histories, and the personal lens expand, inform, and liberate the powerful women of Bergman’s world. With original composition by renowned haegeum performer and composer Jeonghyeon Joo, this international collaboration brings the viewer into a dreamlike environment through deep listening, collage, and the performers’ individual experiences.

Produced by CalArts Center for New Performance.

Cries and Whispers was made possible through funding by Arts Council Korea.
Cries and Whispers is presented by special arrangement with Dramatists Play Service, Inc., New York.

 

서울-LA 공동 프로덕션
연극 Cries and Whispers (외침과 속삭임) 쇼케이스

원작 Ingmar Bergman
연출 Genevieve Fowler
음악 주정현

온라인 공연 (Virtual Performances)
2021년 2월 19일 오후 8시 (미국 캘리포니아) / 2021년 2월 20일 오후 1시 (한국) | 사전예약
2021년 2월 20일 오후 10시 (미국 캘리포니아) / 2021년 2월 21일 오후 3시 (한국) | 사전예약

좌담회 (Panel Discussion)
2021년 2월 21일 오후 8시 (미국 캘리포니아) / 2021년 2월 22일 오후 1시 (한국) | 사전예약

무료 | 온라인 관람

<Cries and Whispers>(외침과 속삭임)는 스웨덴 영화감독 잉그마르 베르히만의 걸작인 동명의 영화를 연극으로 재구성한 작품으로, 서울과 로스앤젤레스의 예술가들 간 비대면 협업으로 제작되었다. 연출가 Genevieve Fowler는 베르히만 세계 속 강렬한 여성들이 그들의 가족사와 개인사, 주관을 통해 자신을 확장, 부각, 해방하는 기억의 공간을 만들어내며, 해금연주가이자 작곡가인 주정현이 이를 위한 음악을 작곡하였다. 여기에 출연진들의 개인적인 경험과 연극 사이 사이에 삽입되는 음악적 장면들, 각종 콜라주가 더해져 관객들을 꿈과 실제의 경계에 있는 세계로 이끌 것이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지원으로 제작된 이번 쇼케이스에서는 무대화를 위한 여정의 한가운데에서 빚어지고 있는 작품 속 몇 가지 조각들을 소개하고자 한다.

제작 CalArts Center for New Performance
후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이 작품은 Dramatists Play Service, Inc., New York 과의 계약을 통해 제작되었습니다.

Creative Team

Genevieve Fowler, Director
Victoria Zajac, Agnes
Grace Leneghan, Anna
Adzua Ayana Asha Amoa, Maria
Likun Jing, Karin
Adam Peltier, Man 
Natalie Ferguson, Scenic Designer
Yuwei Hu, Costume Designer
Christian V. Mejia, Lighting Designer
Elliot Yokum, Sound Designer Kathleen Fox, Video Designer
Taizun Partapurwala, Assistant Scenic Designer
Christopher Swetcky, Production Manager
Jordie Marie Rippon, Production Stage Manager
Bridget Rooney, Stage Manager
Yameng Deng, Associate Producer
Jeongmin Joo, Translator

연출 Genevieve Fowler
아그네스 Victoria Zajac
안나 Grace Leneghan
마리아 Adzua Ayana Asha Amoa
카린 Likun Jing
남자 Adam Peltier
무대디자인 Natalie Ferguson
의상디자인 Yuwei Hu
조명디자인 Christian V. Mejia
사운드디자인 Elliot Yokum
영상디자인 Kathleen Fox
무대디자인 어시스턴트 Taizun Partapurwala
프로덕션 매니저 Christopher Swetcky
프로덕션무대매니지먼트 Jordie Marie Rippon
무대매니지먼트 Bridget Rooney
협력프로듀서 Yameng Deng
번역 주정민

 

Jeonghyeon Joo, Composer
Elliot Yokum, Collaborator
Heeyoung Kim, Voice
Alkis Nicolaides, Guitar
Jeonghyeon Joo, Haegeum
Jeongmyun Lee (EUM Sound), Voice Recording Engineer
Elliot Yokum, Voice Recording Engineer
gogamdoc, Videographer
Jongmin Park, Videographer
Natalie Ferguson, Videographer
Kathleen Fox, Videographer
Hyun-min Lee,Videographer
gogamdoc, Video Editor
Jongmin Park, Video Editor
Special thanks to David Rosenboom.

작곡 주정현
협력 Elliot Yokum
목소리 김희영, Victoria Zajac, Grace Leneghan, Likun Jing, Adzua Ayana Asha Amoa, Adam Peltier
기타 Alkis Nicolaides
해금 주정현
녹음 이정면 (이음사운드), Elliot Yokum
촬영 고감독, Natalie Ferguson, Kathleen Fox, 이현민
편집 고감독, 박종민
Special thanks to David Rosenboom.

 

 

 

 

Genevieve Fowler, Director | 연출 Genevieve Fowler

Genevieve Fowler is a LA and Chicago based theater director whose commitment to new plays and radically reimagined classics acts to weave together memories of the past, present, and future to create liminal spaces in which our current reality is questioned and sanguine futures are dreamed on. Genevieve’s practice revolves around the dual tracks of radically inclusive, community based work and socially minded critiques of classics for a contemporary audience. Her latest collaboration, here comes the tide/there goes the girl, premiered at the Edinburgh Fringe Festival, where she will be returning with the new play, You Owe Me Your Bones. She has worked in various capacities with The Chicago Shakespeare Theater, Lookingglass Theater, Steppenwolf’s 1700 Theater, Chicago Dramatists,The Special Olympics of Illinois, the senior citizen musical theater troupe Still Acting Up, and is a proud company member of Collaboraction Theater Company. Genevieve was privileged to be a part of both the 2018-2019 and 2019-2020 ArtChangeUS Fellow Cohorts, working as the Producing and Research Fellow. Genevieve is currently pursuing an MFA in Directing from the CalArts School of Theater, and  holds a BA from Vassar College.

미국 LA와 시카고를 기반으로 활동하고 있는 연출가 Genevieve Fowler는 고전작품의 재구성과 새로운 연극의 창작을 통해 과거와 현재, 미래의 기억을 한데 결합하여 현실에 의문을 제기함과 동시에 낙관적인 미래가 꿈틀대는 경계 공간을 창조한다. Genevieve Fowler의 작품세계는 철저히 지역사회에 기반을 두거나, 현대의 관객들을 위해 고전작품을 사회적으로 비평하는 크게 두 가지 경로를 중심으로 구성된다. 그의 최근 작품 <여기 파도가 밀려오고/저기 그녀가 간다>(here comes the tide/there goes the girl)는 에든버러 프린지 페스티벌에서 초연되었으며, 신작 <나에게 빚진 너의 뼈>(You Owe Me Your Bones) 역시 같은 축제에서 공연될 예정이다. 그는 The Chicago Shakespeare Theater, Lookingglass Theater, Steppenwolf’s 1700 Theater, Chicago Dramatists, The Special Olympics of Illinois, the senior citizen musical theater troupe Still Acting Up 등 다양한 기관 및 단체와 협업한 바 있으며, 현재 Collaboraction Theater Company의 회원이다. 전도유망한 연출가로서 2018-2019년과 2019-2020년 양 차례에 걸쳐 ArtChangeUS Fellow Cohorts로 선정되어  프로듀싱 및 리서치 펠로우로 활동하기도 했다. 바사 칼리지(Vassar College)에서 학사 학위를 받았고, 현재 CalArts School of Theater (칼아츠 연극원) 석사과정에 재학 중이다.

Jeonghyeon Joo, Composer | 작곡 주정현

Jeonghyeon Joo is a haegeum performer, composer, improviser, and researcher who is an ardent advocate for new and experimental music. Joo draws a narrative through an exploration of a somatic, corporeal relationship between her instrument and body. In her works, musical notation is usually a mix of Jeongganbo, text instructions, graphics, and traditional western notation which leads to dynamic interpretations depending on a performer. Recently, her projects have been supported by Arts Council Korea, Seoul Foundation for Arts and Cultur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and Seoul National University. In recent years, she has given the world premieres of a number of new works for the haegeum, composed by living composers from various backgrounds in performances throughout the world as a soloist and as a founding member of Ensemble PHASE. She frequently leads workshops and gives lectures at notable conferences and institutions such as the International Computer Music Conference, Korean Music Educators Society Annual Conference, Seoul National University, San Francisco State University, University of California – Riverside, San Diego State University, and Korean Cultural Center Los Angeles. She also has served as a lecturer at the Seoul Institute of the Arts and Gugak National High School. Joo received a Master of Arts and Bachelor of Music from Seoul National University with a research focus on the development of contemporary études for the haegeum. She is currently pursuing a DMA in Performer-Composer Program at California Institute of the Arts.

주정현은 전통음악과 현대음악 분야에서 활발한 작품 활동을 펼치고 있는 해금연주가이자 작곡가이다. 주정현은 자신의 악기와 신체 사이의 물리적, 사회문화적 관계에 주목하는 작업을 해 오고 있으며, 해금 연주가로서 다양한 배경을 가진 작곡가들의 수많은 곡을 초연하였다. 또한 주정현의 음악은 정간보, 텍스트, 그래픽, 오선보 등이 혼합 기보되어 연주자에 따라 다양한 해석이 가능하다. 최근 작품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서울문화재단, 서울특별시, 서울대학교 등의 후원으로 만들어졌고, 2019년에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전통예술분야 차세대 예술가로 선정되었다. 그는 서울예술대학교와 국립국악고등학교 강사를 역임하였고, International Computer Music Conference, 한국음악교육학회, 서울대학교, 샌프란시스코주립대학교 (San Francisco State University), 캘리포니아대학교 리버사이드캠퍼스 (University of California – Riverside), 샌디에이고주립대학교 (San Diego State University) 등의 학회 및 학교에서 연주와 특강을 하였다. 서울대학교에서 학사와 석사를 마친 후 현재는 California Institute of the Arts (칼아츠) 박사과정에 재학 중이다.